국내기업소식

LS전선, '분당 1.5배' 쿠웨이트 대형 신도시에 전력망 구축 2019-06-18
수주액 1천125억원…"현지 송전망 프로젝트 추가 수주 기대"

(서울=연합뉴스) 이승관 기자 = LS전선은 쿠웨이트 주거복지청과 현지 대형 신도시 전력망 구축에 관한 계약을 체결했다고 18일 밝혔다.

총 1천125억원 규모의 이번 수주 계약에 따라 LS전선은 쿠웨이트 정부가 추진하는 9개 신도시 개발 사업 가운데 첫번째인 '알-무틀라' 신도시에서 송전망을 구축하게 된다.

알-무틀라는 수도인 쿠웨이트시티 서북쪽에 3만가구 규모로 조성되는 신도시로, 경기도 성남시 분당의 약 1.5배에 이른다. LS전선은 400㎸급 초고압 케이블 등 자재 공급과 관련 공사를 모두 맡았다.

명노현 대표는 "중동에서 최근 대형 인프라 투자가 지연되고, 각국의 자국 기업 우대 정책이 강화되는 가운데 거둔 성과라서 더 의미가 크다"면서 "특히 쿠웨이트는 신도시 개발과 인프라 확대 등으로 송전망 투자가 수조원대에 달할 것으로 예상돼 추가 수주도 기대된다"고 말했다.

LS전선은 2000년대 초부터 쿠웨이트와 사우디아라비아, 카타르, 바레인 등을 중심으로 대형 초고압 케이블 사업을 진행하고 있으며, 중동 시장에서 점유율 1위를 차지하고 있다고 회사 측은 설명했다.

LS전선이 구축한 송전선로
LS전선이 구축한 송전선로[LS전선 제공]

humane@yna.co.kr

 

 

출처: 연합뉴스 (2019년 6월 18일) 

첨부파일
관련 첨부파일이 없습니다.
이전글,다음글
이전글 '150조 보물선' 회장, 이번엔 '리비아 사업'
다음글 다음글이 존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