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기업소식

사우디, 삼성물산 수주 '키디야 프로젝트' 착수…안전펜스 설치 계약 2020-02-10
center
삼성물산이 참여하는 사우디아라비아의 초대형 엔터테인먼트 프로젝트 '키디야'가 본격 시작된다.

사우디 대형건설사 SAPAC는 건설공사에 앞서 안전펜스를 설치하는 계약을 체결했다고 9일(현지 시간) 아랍뉴스가 보도했다.

SAPAC는 사막 한가운데 엔터테인먼트 수도를 건설하는 키디야 프로젝트 전 구내에 안전펜스를 설치할 예정이다.


안전펜스가 설치되면 올해부터 시작되는 공사현장에 건설회사 인부와 중장비 등을 제외하고 무단 접근을 제한할 수 있게 된다.

SAPAC 살레 빈 살림 알 하비 최고경영자(CEO)는 "건설현장의 작업을 원활하게 하기 위한 첫 번째 작업으로 안전펜스를 설치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이재용 삼성그룹 부회장은 지난해 10월 사우디를 방문, 무함마드 빈 살만 왕세자와 만나 삼성물산의 키디야 프로젝트 참여를 성사시킨 바 있다.

 

출처 글로벌 이코노믹

https://www.g-enews.com/view.php?ud=202002101450315833e8b8a793f7_1&ssk=g080800

첨부파일
관련 첨부파일이 없습니다.
이전글,다음글
이전글 라메디텍, 세계 최대 의료기기 전시회 '아랍헬스 2020' '메드랩 2020' 참가 "시장 진출 가속화"
다음글 대우건설 수주 ’중동 최초 해저터널‘ 이라크서 첫 삽